대전시醫, 전문가평가제 시범사업 설명회 개최 > 시의사회뉴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서브메뉴

시의사회뉴스

대전시醫, 전문가평가제 시범사업 설명회 개최

대전시의사회 19-05-28 11:09 165 0
"성공적 시범 사업되도록 적극적 협조 당부"


123123.jpg

 
대전광역시의사회(회장 김영일)는 5월 24일 탄방동 모 음식점에서 전문가 평가제 시범사업 참여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 날 설명회에는 대전광역시 의사회 김영일 회장, 송병두 의장, 의협 장선문 윤리위원장, 각 구 보건소장, 광역 평가위원, 각 구 의사회 지역 평가위원, 특별 분회 평가위원 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하였다.

김영일 회장은 "이번 전문가 평가제 시범사업 참여를 통해 의료인 단체로서 자율 규제 기능을 확보하는 토대가 마련되었으면 한다"며 "성공적인 시범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 드린다"고 강조했다.

송병두 의장은 "이 시범사업은 선량한 의사 회원을 보호하고 국민들로부터 신뢰를 회복하는 것이 핵심이다"고 말했다.

아울러 대전 지역 전문가 평가단의 임정혁 단장은, 전문가 평가제 도입 배경과 경과에 대해 발표하면서 "자율 규제를 통해 전문 직업인으로서의 정체성을 확보해야 한다"며 "이제 시작되는 단계로 미비한 부분이 있을 수 있지만, 시범사업 결과를 가지고 향후 제도 모형을 조율하고 확정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그동안 지적되어온 전문가 평가제에 대한 회원들의 우려와 공감 문제에 대해 "회원들에게 어떻게 홍보할 것인지 고민하면서 동시에 공감을 얻기 위한 노력을 충분히 해야 할 것"이라고 설명하며 많은 의견을 개진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전문가 평가제 2기 시범사업 참여지역은 1기에 참여했던 광주, 울산 이외에 서울, 부산, 대구, 인천, 대전, 전북 등이 추가되었다. 이번 시범사업은 5월부터 시작하여 본 사업 시행 전까지 진행된다.

전문가 평가단에서 평가하게 되는 주요 대상으로는 의사의 품위 손상 행위 의심 사례, 중대한 정신 질환이 있는 의사의 평가, 그리고 의료인의 직무와 연관된 비도덕적 진료 행위 등과 비의사 및 기관을 대상으로는 사무장 병원, 불법 의료 생협등 비의사가 의사를 방조하여 행하는 의료법 위반 행위 등이 모두 포함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